삼성토우시스템 - stsys.co.kr
 
고객센터 안내
공지사항
묻고답하기
Home > 고객센터 > 묻고답하기

슐럽   home pm.2:54, Tuesday ( 287hit )
육군 2군단 방공대대 11년간 '사랑의 도시락' 배달 화제 ,,,



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


 



<strong>
2009년부터 무의탁 노인에게 4000여끼 배달</strong>



<span class="end_photo_org">
<strong>


</strong>
</span>



<span class="end_photo_org">
<em class="img_desc">
(사진은 육군 2군단 방공대대 한 간부가 춘천 신북읍 용산리 무의탁노인에게 사랑의 도시락을 전하고 있다) </em>
</span>
<br>
<br>



【춘천=뉴시스】한윤식 기자 = 무의탁 노인들에게 ‘사랑의 도시락’ 배달을 11년째 이어온 부대가 있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. <br>
<br>



미담의 주인공은 육군 2군단 방공대대. <br>
<br>



부대는 지난 2009년 강원 춘천 신북읍 용산리 마을주민으로부터 추천받은 무의탁노인 3명에게 ‘사랑의 도시락’ 배달을 시작했다.



이들은 고령의 6·25전쟁 참전용사 미망인을 비롯해 거동이 불편한 노인 분들이었다.<br>
<br>



부대는 점심 도시락을 부대 간부가 돌아가며 하루도 거르지 않고 전달해오고 있으며 비용은 간부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마련됐다.<br>
<br>



이렇게 전달한 도시락은 11년간 4000여 끼에 이르고 있으며 부대 훈련이나 휴일에도 온정을 전하는 일은 이어 오고 있다.<br>
<br>



부대원들은 도시락을 전할 뿐 아니라, 노인 분들의 친근한 말 동무와  늠름한 아들 역할도 톡톡히 하고 있다.<br>
<br>



양찬임(87) 할머니는 11일 “1년 365일 하루도 거르지 않고 끼니를 보내주는 군인들이 너무 고맙고, 이제는 친아들 같다”며 눈시울을 붉혔다.<br>
<br>



방공대대 정수원(24) 하사는 “군복을 입고 국민을 위해 봉사한다는 것이 어떤 의미인지 몸소 깨닫고 있고 매우 보람 있다”고 말했다.<br>
<br>



이밖에 육군 2군단 방공대대는 농번기 일손돕기, 가옥지붕 수리, 제설지원 등 지역 노인들의 든든한 전우가 되고 있다.<br>



<br>




https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hm&sid1=102&oid=003&aid=0009280276



<br>




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

name 

pass 
  ←  청소년 농구대표들한테 삐친 서장훈
전제준
  
  →  일본 부하에게 '역갑질' 당한 상사 자살.jpg
바람이라면
  
  목록  글쓰기 답변  수정  삭제   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E*so